미르의 음악과 사진이야기 위치로그  |  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icon Carl Orff - Carmina Burana(카르미나 부라나)
Classic/Etc | 2012.03.16 22:58

Carl Orff




현대 독일의 특색 있는 작곡가로, 1895년 7월 10일 뮌헨에서 태어났다. 바이에른 국립음악원에 진학하여 카민스키에게 배웠다. 청년 시절은 뮌헨 · 만하임 · 다름시타트에서 지휘자 · 감독 등을 맡고 있었으며, 후에 컨터 학교의 리듬 학습 교사가 되었고, 바흐 협회의 지휘자가 되었다. 그러나 마침내 작곡에 전념하게 되어, 죽기 전까지 뮌헨 근교에 살면서 작곡을 계속했다. 그런데 본래 사회를 회피하는 성격 때문에 만년에는 지휘를 하지 않았으며, 1982년 3월 29일 뮌헨에서 타계하였다.
오르프의 음악은 화성 음의 울림이 좋으며, 단순하고 소박하면서 강한 힘에 차 있고, 현대음악과 대중음악의 중간을 걷고 있다. 《슐베르크 Schulwerk》를 출판하고 1937년에는 대표작의 하나인 《카르미나부라나 Carmina Burana》를 작곡하여 독자적 작풍을 확립하였다. 1943년 《카툴리 카르미나》를 발표하고 이후 《안티고네》 《아프로디테의 승리》 등 그리스 비극을 제재로 한 많은 작품을 썼다.

그의 작풍은 리듬을 중시하여 타악기를 많이 이용하고, 거기에다 단순 명쾌한 유니즌(unison)과 5회 반복의 선율을 사용하여 힘차고도 원시적인 효과를 냈다. 


    'O Fortuna' From Carmina Burana(카르미나 부라나 중 '오 운명이여')     


Carmina Burana 全曲

Carmina Burana(카르미나 부라나)
카르미나(CARMINA)라는 말은 CARMEN(라틴어로 '노래'라는 뜻)의 복수형이고 부라나(BRANA)는 보이렌(BEUREN)의 라틴어 이름이다.「카르미나·부라나」는「보이렌의 시가집」(詩歌集) - SONG OF BEUREN - 이란 뜻이다. 이 시가집은 1803년 독일 뮌헨 남쪽으로 수킬로 떨어진 바이에른 지방의 베네딕크 보이렌(BENEDIKTBEUREN)의 수도원에서 발견된 데서「카르미나·부라나」란 이름이 붙었다. 익명의 유랑승이나 음유시인에 의한 세속의 시가집으로 13세기∼14세기에 걸쳐 골리야드(GOLIARD)로 불린 유량학생에 의거 라틴어로 쓰여졌다. 약 250여곡 풍의 몇 곡은 보표를 갖지 않는 네오마에 의하여 선율이 기보되어 있다. 전체는 4개의 부문 1) 도덕적 풍자적인 시 2) 연애시 3) 술잔치의 노래, 유희의 노래 4) 종교적인 내용을 가진 극시로 이루어져 있고 외설에 가까운 것도 있다.「카르미나·부라나」는 악보에 의한 해독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현재는 거의 상상으로 연주되고 있다. 
카르미나·부라나는 칼·오르프의 출세작이자 대표작으로 일약 그를 유명하게 만든, 1935∼1936년에 작곡되었으며, 1942년에 작곡된 「카툴리·카르미나(CATULI CARMINA)」와 1951년에 작곡된 「아포로디테의 승리(TRIONFO DI AFRODITE)」와 더불어 무대형식에 의한 칸타타의 3부작「트리온피(TRIONFI ; 승리)」의 제1부 작품이다.
1930년경부터 칼·오르프는 독자적인 작곡 양식의 확립에 정진한 결과, 1936년에 이르러 그의 독자적인 수법에 의거한「카르미나·부라나」를 내놓게 되었다.
「카르미나·부라나」는 주제가 되는 소재를 전개함이 없이 반복하고, 형식이나 화성은 극히 명징·간결하여 일괄된 리듬이 두드러진 음악이며, 또 대위법적 수법을 완전히 배제하고 단선 음악 취급에 의한 투철한 구성상의 단순성을 끝까지 관철시킨 음악이다.
「카르미나·부라나」에 의해 확립된 칼·오르프의 독자적인 양식은 이후의 그의 전작품을 규정하는 것으로 되었는데, 동시에 그것은 새로운 무대 음악으로서 모색을 계속하는 현대 음악의 한 분야를 개척하는 것이 되었다.
대본은 앞서 제3장에서 설명한 세속의 시가집「카르미나·부라나」에서 칼·오르프가 24곡을 골라낸 것으로, 라틴어로 적힌 중에 보헤미안의 술, 여자, 사랑의 노래가 대부분이고, 몇 개의 독일어 가사는 칼·오르프 자신의 작시에 의한 것이다. 그러나, 칼·오르프는「카르미나·부라나」의 작곡에서, 보이렌의 시가전「카르미나·부라나」의 가사는 차용했으나 선율은 사용하지 않았다.
전체 25곡은 제1부「봄의 노래」(8곡), 제2부「주막에서」(4곡), 제3부 줄거리를 갖는「사랑의 이야기」(10곡)의 세부분으로 나누어져, 제1부의 앞에「서(序)」(2곡)가 있고 제1곡이 제3부의 마지막 25곡째에 반복된다. 곡의 중심은 합창에 있으며 소프라노, 바리톤, 테너의 독주자들은 부수적으로 설명을 보충하는 정도의 역할을 맡았을 뿐이다. 오케스트라는 대규모의 타악기(팀파니 5, 첼레스타, 피아노, 글로켄시필 3, 실로폰, 캐스터네츠, 크레셀, 그로탈, 트라이앵글, 심벌즈·안티기 3, 심벌즈 4, 탐탐, 종 3, 튜블라·벨, 탬버린, 작은북, 큰북)을 써서 강한 액센트의 합창 리듬을 산발적인 화음으로 강조해준다.
칼·오르프는 이 곡을 가수는 의상을 입고 노래의 내용은 발레에 의하여 상징적으로 연출되는 극음악으로 작곡하였지만, 단순한 연주 음악으로도 그 효과는 충분하다.


arrow 트랙백133 | 댓글
Favicon of https://sorak.tistory.com BlogIcon 설악 2012.03.17 15:17 신고 L R X
미르님!!!!!!!!!!!!!!!!!
백년만에 일등했어요.
아하하하하하핳.

많이 들었던 음악인데, 작곡가에 대해서는 처음 미르님 통해서 듣게 되네요.
미르님, 늘 포스팅볼때마다 느끼지만, 너무 대단하세요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18 23:36 신고 L X
설악님 진짜 백만년만에 일등이군효 ㅎㅎ
요즘 많이 바쁘시죠~
담연이도 무럭 무럭 건강하게 크고요^^
Favicon of https://eurial.tistory.com BlogIcon 유리알 동동 2012.03.18 09:37 신고 L R X
전 이등이네요. ㅎㅎ 저도 이 곡을 여러번 들어봤지만 작곡가나 곡의 배경 설명에 대해서는 첨 접하네요. 악기 편성이 정말 다양하고 규모도 크네요. 좋은 정보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18 23:38 신고 L X
이등도 상받으실만 합니다^^
웅장함이 마음에 들죠^^
Favicon of https://topfltplove.tistory.com BlogIcon 악사부부 2012.03.18 13:25 신고 L R X
서나공주 삼등!!!^^

요즘은 강마에가 넘 바빠서...
맨날 집에만 있어요.

오케스트라 연주들으니 연주회 가보고싶어요.
어제는 제사가 있어서 클라 연주회도 못갔네요.
민재랑 강마에는 갔었는데 교장쌤도 오시고
관악부 아이들도 마니 왔다네요.

쌤 다리 다치셔서 어디도 못가시고 불편하시겠어요.
푹 쉬시고 온능 회복하세요~~~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18 23:43 신고 L X
강마에가 여러가지 일을 하고 많이 바뻐서
샘은 좋다고 생각하는데
서나가 심심하겠구나..ㅎㅎ
다리는 좋아졌고 토요일엔 태욱이 데리고 남해 다녀왔단다^^
mark
2012.03.19 20:21 L X
비밀댓글입니다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20 23:05 신고 L X
열심히 일하는 모습이 좋구나
젊어서 고생은 사서도 한단다.
나중에 생각해보면 열심히 일할 때가 좋았던 것 같아...
일요일이라도 쉬어야 할텐데...
그나저나...악사부부 가족과 놀러가기 힘들겠구나..ㅠㅠ
mark
Favicon of https://topfltplove.tistory.com BlogIcon 악사부부 2012.03.21 00:00 신고 L X
그러게요...
그래도 시간내서 함 쌤이랑 봄나들이 가야죠.
꼭이여~~~^^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21 19:14 신고 L X
매화꽃이라도 보러가야 할텐데...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2.03.18 18:04 신고 L R X
정말 오랫만에 듣는 카르미나 부라나. ^^
자세한 설명도 고맙습니다.
미르님 다치셨어요? @.@
얼른 쾌유하시길...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18 23:46 신고 L X
심하게 다쳤는데
운 좋게 뼈에는 이상이 없었다는 게 신기하고
또 아프지 않다는 게 또 신기하답니다
감사합니다^^
jyh1593 2012.03.19 13:25 L R X
엥? 샘 다치셨나봐요??? 그럼 제가 놀러가도 맛난 거 못 사주시는 건가요???? ㅜㅜ
mark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12.03.19 19:21 신고 L X
심하게 다쳤는데 신기하게도 뼈에는 이상이 없고
아프지도 않고 걷는데도 이상이 없으니 언제든지
와라~~ 맛난 것 대기 중..ㅎㅎ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16][17][18][19][20][21][22][23][24][···][455]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음악 카테고리에서 클래식과 뉴에이지 항목 앞의 " + " 를 클릭하시면 소분류로 들어가실 수 있으며, 작곡가 및 연주자 별로 분류해 놓았습니다.
분류 전체보기 (455)
미르에게 음악이란? (2)
미르가 소유한 카메라 (2)
미르는 누구?... (6)
Classic (176)
New Age (84)
성악 (20)
영화음악 (13)
Pop (28)
Jazz (17)
Blues (1)
포크 (5)
Etc (19)
공연과 전시 (11)
유럽여행 (15)
일본여행 (0)
중국여행 (0)
국내여행과 맛집 (3)
필리핀여행 (1)
사진이야기 (46)
세상사는 이야기 (6)
비공개 (0)
продажба на имо..
미르의 음ì..
нап софия прода..
미르의 음ì..
Total : 1,990,898
Today : 20
Yesterday : 31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미르-pavarotti's Blog is powered by Daum / Designed by plyfly.net